2020.05.26 (화)

  • 구름많음동두천 14.2℃
  • 흐림강릉 19.7℃
  • 박무서울 14.2℃
  • 박무대전 17.0℃
  • 박무대구 17.9℃
  • 흐림울산 18.9℃
  • 박무광주 16.0℃
  • 박무부산 19.0℃
  • 흐림고창 14.4℃
  • 제주 17.4℃
  • 흐림강화 14.3℃
  • 맑음보은 14.6℃
  • 구름많음금산 14.6℃
  • 흐림강진군 16.5℃
  • 흐림경주시 18.6℃
  • 흐림거제 18.6℃
기상청 제공

연예

‘영혼수선공’ 신하균 X 정소민, ‘치유 커플’ 로맨스 급물살!

신하균 X 정소민, 어긋난 손깍지→실 팔찌 선물→백허그 ‘치유 로맨스’ 발전!

신하균, 정소민에 연극치료 재개 부탁! 꽃을 향한 사랑의 세레나데까지! 현실 웃음!

(뉴미디어뉴스) ‘영혼수선공’ 신하균, 정소민의 로맨스가 급물살을 탔다. 관음장애로 병원이 발칵 뒤집힌 가운데 두 사람이 연극치료를 재개, 더 큰 피해자를 막기 위해 고군분투했다. 엔딩에서는 함께 난관을 극복하며 마음의 문을 연 정소민의 돌발 백허그로 보는 이들의 설렘을 유발했다.

지난 21일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영혼수선공’ 11-12회에서는 관음장애 환자들을 대상으로 연극치료를 재개하며 더욱 돈독한 마음을 나누는 이시준(신하균 분)과 한우주(정소민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영혼수선공'은 마음이 아픈 사람을 '치료'하는 것이 아닌 '치유'하는 것이라고 믿는 정신의학과 의사들의 이야기를 담은 마음처방극이다. ‘쩐의 전쟁’, ‘동네변호사 조들호 시즌 1’ 이향희 작가와 ‘브레인’, ‘공부의 신’, ‘내 딸 서영이’ 유현기 PD가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신하균, 정소민, 태인호, 박예진 등 연기파 배우들이 총출동해 가슴 따뜻한 이야기를 선사한다.

이날 방송에선 은강병원 정신의학과 의사들이 의사 전용 음란 사이트인 '도촬사(도둑 촬영+의사)'에 가입한 의사들을 찾아내는 모습이 그려졌다. 신종식(송지호 분)과 배영오(방주환 분)를 비롯한 타과 의사들은 관음장애 등 성도착증을 가진 범죄자로, 더 큰 피해를 막기 위해 치료의 대상이 됐다.

정신의학과 과장인 박대하(정해균 분)가 ‘도촬사’에 가입한 의사들을 경찰 조사 전 미리 정리해고하자는 병원장 조인혜(조경숙 분)에게 “파라필리아(Paraphilia, 성도착증)는 심각한 심리적 장애”라며 “정신의학센터까지 건립하는 우리 병원이 다른 병원들처럼 단순 해고로 문제를 끝내선 안 된다고 봅니다”라고 제안한 것.

그러나 치료를 설득하는 것부터 난관에 부딪혔고, 정신과 의사이자 ‘도촬사’의 피해자이기도 한 강누리(하영 분)가 영오의 관음장애 치료 사실을 공개적으로 알리면서 종식은 치료를 더더욱 거부했다. 그러나 종식이 관음뿐만 아니라 직접 촬영까지 했다는 사실을 알고 분노한 시준은 “우리가 너희 같은 쓰레기가 예뻐서 치료해주려고 나선 줄 알아? 니들을 위해서가 아니라 더 큰 피해자를 막으려고!”라고 으름장을 놨다.

종식의 상황이 심각하다고 판단한 시준은 다시 우주를 찾아가 연극치료를 해달라고 부탁했다. 시준의 말 한마디에 마음이 사르르 풀린 우주는 “조건이 하나 있어요”라며 공밥집 앞 콘크리트를 뚫고 나온 꽃에 노래를 불러 달라고 요청했다. 잠시 망설이던 시준은 이내 음치임에도 불구하고 노래를 열창해 현실 웃음을 자아냈다.

드디어 시작된 연극치료에서 우주는 종식을 조사하는 경찰이 됐다가 성인 잡지를 본 종식을 꾸짖는 엄마가 됐다가 '도촬' 피해를 호소하는 종식의 여동생이 됐다. 종식은 연극치료를 통해 자신의 범죄를 자백하고 사죄했다. 또 치료에 대한 확고한 의지를 가지고 경찰에 자진 출두해 죗값을 치르게 됐다.

자신이 누군가에게 도움을 줬다는 생각에 마음의 평화를 느낀 우주는 어릴 적 엄마와 놀러 간 바다에서의 행복했던 기억을 고백하며, “다시 일할 수 있게 해줘서 고마워요. 여기(연극치료실) 오면 마치 엄마 등에 업혀있는 것 같은 기분이 들어요”라고 말해 시준의 마음을 애잔하게 했다.

우주를 집 앞까지 데려다준 시준은 주머니에서 팔찌를 하나 꺼내 우주에게 선물했다. 생각지도 못한 선물에 우주는 기뻐하며 “채워주세요!”라고 말했고 시준은 우주의 팔에 팔찌를 직접 채워주며 설렘을 자극했다. 한껏 들뜬 우주는 뒤돌아가는 시준을 향한 돌발 백허그로 시준을 당황하게 해 앞으로 두 사람의 관계가 어떻게 변화할지 기대감을 높였다.

'영혼수선공' 11-12회를 본 시청자들은 “제목을 누가 지었는지 정말 마음에 드네요. 좋은 드라마 잘 시청하고 있어요”, “자꾸 여운이 남아서 잠이 안 와요ㅜ”, “이 드라마가 정신의학과에 대한 이미지를 깨 버리길 바랍니다. 그리고 '영혼수선공'을 통해 나중에 다양한 장르에서 정신의학을 다루게 되면 좋겠어요!”, “저도 '영혼수선공' 보고 작가님 팬 됐어요! 단순 흥행만을 위한 드라마가 아니라, 사람들에게 따뜻한 메시지를 전해주고 있어요! 응원합니다^^” 등의 소감을 쏟아냈다.

한편 신하균, 정소민, 태인호, 박예진이 선사할 힐링 매직 '영혼수선공'은 매주 수, 목요일 밤 10시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