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27 (월)

  • 흐림동두천 16.7℃
  • 흐림강릉 25.5℃
  • 박무서울 16.8℃
  • 대전 17.8℃
  • 흐림대구 23.4℃
  • 울산 20.0℃
  • 광주 17.7℃
  • 부산 18.8℃
  • 흐림고창 16.3℃
  • 흐림제주 22.3℃
  • 구름많음강화 17.5℃
  • 흐림보은 18.2℃
  • 흐림금산 18.0℃
  • 흐림강진군 19.2℃
  • 흐림경주시 21.0℃
  • 흐림거제 20.9℃
기상청 제공

생활

전체기사 보기

델파이 테크놀로지스, 배기가스 50% 줄일 수 있는 500+bar GDi 시스템 공개

5월 16~17일 개최된 비엔나 모터 심포지엄에서 발표 현재 검증된 델파이 테크놀로지스 시스템의 진보 대부분 애플리케이션에 엔진 개조가 필요 없음

(뉴미디어뉴스) 델파이 테크놀로지스는 지난 5월 16일부터 이틀 간 2019 비엔나 모터 심포지엄에서 고비용의 엔진 개량 없이도 최신 기술인 350bar 시스템 대비 최대 50%까지 입자상 물질 배출량을 줄일 수 있는 500+bar GDi 시스템을 새롭게 공개했다. 23 나노미터 이하의 크기를 포함한 입자상 물질 수의 저감은 자동차 제조업체가 더욱 더 엄격해지고 있는 미래 글로벌 배출가스 규제기준에 부합할 수 있도록 돕는다. 엔진 배기가스 배출량의 감소는 촉매 활성화 이전의 차량 배출가스를 감소시키고, 값비싼 후처리 시스템의 필요성을 줄어들게 한다. 또한 실주행 배출가스 시험모드를 포함한 배출가스 시험모드에서 배출가스를 줄여 준다. 2016년 말, 델파이 테크놀로지스는 업계 최초 350bar GDi 시스템의 생산을 시작하면서 당시의 업계 표준 200bar GDi 시스템 대비 미세먼지 배출량을 최대 70%까지 감소시켰다. 델파이 테크놀로지스 가솔린 연료분사시스템 부문의 엔지니어링 총괄 책임자인 월터 피악은 “연료분사 압력을 500bar 이상 증가시키면 이산화탄소 배출량과 연비를 개선시키면서 엔진에서 배출되는 미세먼지를 현저히 줄일 수 있다는 사실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