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2.16 (수)

  • 구름조금동두천 -6.0℃
  • 맑음강릉 -3.2℃
  • 맑음서울 -6.8℃
  • 대전 -4.6℃
  • 구름많음대구 -2.3℃
  • 맑음울산 -0.6℃
  • 광주 -2.1℃
  • 맑음부산 0.4℃
  • 구름많음고창 -2.8℃
  • 제주 2.9℃
  • 구름많음강화 -6.3℃
  • 구름많음보은 -6.4℃
  • 흐림금산 -4.5℃
  • 구름많음강진군 -0.1℃
  • 구름조금경주시 -1.7℃
  • 맑음거제 1.0℃
기상청 제공

정치

문 대통령 “굵고 짧은 방역 강화…빠른 일상회복 위해 전력 기울이겠다”

“소상공인 어려움에 방역지원금·손실보상·금융지원 등 다각도로 지원 확대”
“민생 지원 본격화 및 격차·불평등 해소에 주력…내수 회복·재도약 지원 중점”
“주거 안정 전력, 부동산 가격 하향 안정세 정착시키고 주택공급에 더욱 속도”

URL복사

 

(뉴미디어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20일 '굵고 짧은 방역 강화로 다시 일상회복으로 돌아가야 내수와 고용 회복세를 이어갈 수 있다'면서 '정부는 빠른 일상회복을 위해 전력을 기울이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청와대에서 열린 '2022년 경제정책방향 보고' 모두발언에서 문 대통령은 '2022년 경제정책 방향에는 '위기를 넘어 완전한 정상화를 이루겠다'는 정부의 정책 의지를 담았다'며 이같이 말했다.

특히 '완전한 경제 정상화는 안정된 방역 속에서만 이룰 수 있다'며 '방역조치 강화로 인한 소상공인들의 어려움에 대해서는 방역지원금, 손실보상, 금융지원 등 가용 재원을 총동원하여 다각도로 지원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또한 '수출뿐 아니라 투자와 소비, 모든 분야에서 활력을 높여 빠른 회복과 도약의 기조가 다음 정부로 이어지도록 하겠다'면서 '특히 민생 지원을 본격화하고 격차와 불평등 해소에 주력하겠다'고 전했다.

아울러 '코로나의 직격탄을 맞은 피해 업종을 중심으로 내수 회복과 재도약을 지원하는 데 중점을 두고, 신산업 성장과 벤처 활력이 민간 일자리 확대로 이어지도록 정책 역량을 집중하고 고용구조와 근로형태 변화에 대응해 고용 안전망을 더욱 보강하겠다'고 덧붙였다.

문 대통령은 '최고의 민생과제인 주거 안정에 전력을 다하여 부동산 가격의 하향 안정세를 확고한 추세로 정착시키고, 주택공급에 더욱 속도를 내겠다'면서 '공급망, 물가, 가계 부채, 통화정책 전환 등 우리 경제를 위협하는 요인에 대해 선제적으로 대비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한국판 뉴딜 2.0의 본격 추진으로 선도형 경제 전환과 탄소중립 시대, 친환경,저탄소 경제 전환을 국가의 명운을 걸고 강력히 추진해 나가겠다'며 '그것이 우리 정부의 시대적 책무'라고 단언했다.

이에 앞서 문 대통령은 '우리 정부 마지막이 될 내년도 경제정책 방향을 보고하게 되었다'고 밝히며 '돌아보면 임기 내내 위기의 연속이었고, 쉴새 없이 새로운 도전에 맞서야 했던 시기'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코로나 경제 위기에 직면해서도 국가 역량을 총동원하여 위기 극복에 전력을 기울였다'며 '포용과 혁신의 힘으로 위기 속에서 더욱 강한 경제로 거듭나고 있고, 추격형 경제에서 선도형 경제로 나아가고 있다'고 평가했다.

특히 '우리 경제가 성장과 분배, 혁신과 포용의 관점에서 모두 두 마리 토끼를 잡는 성과를 거둔 것은 매우 다행스런 일'이라며 '정부는 임기 마지막까지 성과를 더욱 발전시키고 부족한 부분을 채워나가는 데 온 힘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문 대통령은 '임기가 5개월도 채 남지 않았지만 아직 위기는 끝나지 않았고, 극복해야 할 과제가 많다'며 '다 함께 유종의 미를 거둘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기사제공 : 정책브리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