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08 (일)

  • 맑음동두천 8.0℃
  • 맑음강릉 7.9℃
  • 연무서울 9.9℃
  • 맑음대전 11.1℃
  • 맑음대구 9.5℃
  • 맑음울산 8.0℃
  • 맑음광주 10.2℃
  • 맑음부산 9.4℃
  • 맑음고창 6.5℃
  • 맑음제주 12.2℃
  • 맑음강화 3.8℃
  • 맑음보은 5.7℃
  • 맑음금산 7.5℃
  • 구름많음강진군 6.3℃
  • 맑음경주시 5.3℃
  • 맑음거제 10.6℃
기상청 제공

연예

미운우리새끼, 미우새에 김종국 패밀리가 떴다...짠국 패밀리의 좌충우돌 고향방문기!

(뉴미디어뉴스) ‘미운 우리 새끼’에서 김종국이 가족들의 폭탄 발언(?)으로 엄청난 충격에 휩싸였다.

이날, 설을 맞은 종국 가족이 고향을 방문하는 모습이 공개되어 관심을 모았다. 특히, 종국의 부모님은 물론 형, 조카들까지 3대가 함께 해 웃음과 굴욕(?)이 끊이지 않는 좌충우돌 귀성길이 펼쳐졌다.

고향길에 오르자 마자 올해로 45세가 된 ‘반 구십 미우새’ 종국은 가족들의 잔소리 폭격을 받았다. 급기야, 종국은 “혼자 사는 게 서럽다!” 라며 참아왔던 설움을 분출해 폭소를 유발하기도 했다.

이런 가운데 김종국은 생각지도 못했던 어머니의 반전 과거(?)까지 알게 되어 패닉에 빠졌다. 과연, 종국이 “45년만에 출생의 비밀(?)을 알게 됐다~!”고 외친 사연은 무엇이었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한편, 휴게소에 들른 종국 가족에게 깜짝 놀랄 일도 벌어졌다. 넘사벽 절약정신의 ‘짠국父子’를 뛰어넘는 절약 꿈나무(?)가 등장한 것. 3대(代)의 남다른 ‘짠’ 면모에 지켜보던 母벤져스는 대단하다며 감탄을 터뜨렸다. 이 외에도 원조 절약왕, 종국의 아버지는 뜻밖의 직진토크(?)로 숨겨둔 개그감을 뽐내기도 했다는 후문이다.

훈내와 위기를 넘나드는 ‘짠국 패밀리’ 의 다사다난 고향 방문기는 지난 16일 일요일 밤 9시 5분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공개되었다.